페이스북과 구글은 모든면에서 대조적이죠.


구글은 '익명의 양심과 자유' 를 추구하는 리눅스 정신을 신봉합니다.


그와 반면에 


페이스북은 한마디로 [지구촌 흥신소] 를 표방하고 태동했죠. 그 출발부터 흥신소 레벨이 하버드 대학입니다. 하버드대학에서 시작한 인맥쌓기 이기에 폭발적으로 확산 된 것이죠.


페이스북의 기업정책은 "우리 흥신소의 인맥자료는 확실해요" 입니다 - 이걸 모토로 창설되고 번창하는 네트워크 입니다.


이러다보니, 페이스북 가입 및 등록사항에는 출신학교, 직장, 가족사항, 종교, 심지어 기호 등등 그야말로 개인신상정보의 총집결판 입니다. 이거는 상업성 영업자료 면에서는 '주민등록번호' 보다도 훨씬 더 영양가 높은 데이터인 것 입니다.  가공할 일이 뭐냐면, 이런 개인신상정보로 등록된 회원이 지구촌 통털어 5억명 이라는 겁니다. 무시무시한 겁니다.


인터넷 실명제의 규제성 해악과 그 폐단에 대해서 전지구촌 차원의 가열찬 비난여론이 일고있는 다른 한편에서는 인터넷 실명제보다 더한 수준의 개인신상등록을 요구하는 서비스가 그 제국의 영토를 넓혀간다는 이율배반적 모순이 정말 아이러니 합니다.


페이스북의 더 큰 문제는, 이러한 [개인신상등록정보] 가 사실이 아니거나 허위로 규명될 때에는 언제든지 계정폐쇄 및 그에 준하는 활동제한 규제를 할 수 있다는 점을 아예 페이스북 규정에 명시해 두고 있다는 겁니다.


물론, 등록하는 개인신상의 공개범위는 엄연히 그 개인의 선택기능으로써 부여하고 있다고는 하지만, 과연 그럴까요?

언제든지 엉뚱한 용도나 불이익을 당할 수 있는 위험은 상존 하는 것 입니다.


DB자료건  사람이건 뭐건, 그것이 뭐든지간에  "독점과 집중은 횡포를 낳게 된다" 는 것은 '만고불변의 진리' 인 것 입니다.


아래는 페이스북에서 긁어온 하소연 입니다.

인맥정보의 거대괴물 페이스북' 그 잠재적 해악성도 반드시 염두에 두어야 할 것 입니다.



관련글: 제목 [페이스북 성공이유? 하버드인맥 편입 동경 심리]

노하우업 - http://cafe.daum.net/knowhowup/Dnqf/389

 

관련글: 제목 [연역과 귀납, 가지줄기와 뿌리줄기 리좀과 바이너리]

체계가 발달하고 더욱 고도화 될 수록,,
소수의 엘리트가 지구촌 수십억의 다중을 장악하는 - 즉. 일명 '매스 커뮤니티' 의 통제력을 장악하기에는 어떤 방식이 더 '가공'할 방식 일까요? '리좀' 입니다

노하우업 - http://cafe.daum.net/knowhowup/Dnqf/400

 



■ 글쓴이:  아프로만 / 2012.06.02  

노하우업 -  http://cafe.daum.net/knowhowup/Dnqf/412




##




노혜경님이 이행도님의 사진에 태그되었습니다. — 조국님 외 97명과 함께


저는, 페이스북에 올린 제 신상에 대해서만큼은 100% 확실하다고 페친들께 정정당당하게 말씀 드릴 수 있습니다. 어젯밤 있었던 페이스북 계정 폐쇄는, 페이스북 대권소설인 "용의 부활"의 연재를 막으려는 특정 정치세력의 저렴한 음해 또는 국가권력을 이용한 전략적인 이유로 제 계정을 폐쇄하려는 시도를 했다고 볼 수 밖에 없습니다. 이에 대해 페친 여러분의 다양한 의견을 구하는 바입니다.

 ·  · 4시간 전 · 




받아보기 · 3시간 전 

제가 펫북 계정폐쇄에 대해 이처럼 흥분하는 것은 과거의 전례가 있었기 때문입니다. 결국 이 사건으로 인해 자격증 취득을 위해 정치판에 뛰어들었고 오늘날 제가 여러 계층의 사람들에게 정체성이 없는 사람으로 각인된 요인입니다.

미국애들의 특성은, 자신들에게 위해가 갈 때나 주변인(국)의 권력으로부터 협조요청이 왔을 때 직접 만나기 어렵다는 것을 약점으로 삼아 계정폐쇄를 일삼는다는 것입니다. 제가 미국 텍사스 어스틴에 있는 세계특공무술연맹 한국총재로 재임 중이던 2007년 당시 공부하지 않는 지도자들을 위해 올렸던 글이 있습니다.

이 글의 출처를 찾아가 보면 모두 삭제되고 다른 글이 보일 것입니다. 
 



Posted by 아프로만 노하우업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