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일보에서 제시한 자료로 똑똑히 보세요. 이래도 노무현하고 이명박이 똑같습니까? 이건 동아일보 스스로 이명박은 범죄를 저질렀다는 사실을 고백한 것이나 다름없습니다!!


[민간인 사찰 파문]불법사찰 문건 살펴보니 정부 개인비리만
뉴스동아/기사입력 2012-04-03 03:00:00 기사수정 2012-04-03 10:23:15
http://news.donga.com/Politics/3/00/20120403/45243093/1 

 

 

 

자료출처가 "동아일보"이다보니 마음에 안드신 것, 물타기 자료가 아닌가 하는 생각에 한 말씀 주신 것으로 생각이 됩니다만 마음을 조금 가라앉히시고 잠시 제 설명을 들어주셨으면 합니다.

 

자료의 출처는 물론 동아일보가 맞습니다 하지만 자료의 내용을 살펴보면 이 글을 올린 사람이 생각한 의도와 정반대로 흘러갑니다

 

 

사찰의 주체라고 되어 있는 부분을 보시면

 

- 노무현 정권에서는 "국무총리실 조사심의관실"이라고 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 이명박 정권에서는 "국무총리실 공직윤리지원관실"이라고 되어 있지요.

 

 

여기에서 한가지 정말 중요하게 짚고 넘어가야 할 포인트가 있습니다.

 

이명박 정권을 보시면 "국무총리실 공직윤리지원관실"이라고 되어 있지요? 이것은 저 부서의 명칭대로 공직자의 직무를 감찰하기 위한 기관이라고 이해해야 하는 것이 정상이고 상식입니다.

 

그런데 "......."에서 조사했다는 사람들이 누굽니까?

 

남경필은 국회의원이니까 그렇다 칩시다. KBS도 공영방송이라 그렇다고 백번 양보해줍시다. KB한마음 대표도 과거에 공직을 했던 사람일 수도 있으니 (사실 저는 저 사람 모릅니다) 그럴 수 있다고 칩시다

 

도대체 YTN 사장과 노조는 어떻게 이해해야 합니까?

 

저 사람들이 공직자입니까? 언론사 사장과 언론사 직원들 (주로 취재기자와 카매라 기자, 앵커)가 어떻게 공직자로 분류가 됩니까?

 

그리고 그 사람들을 대상으로 조사한 자료가 무엇입니까?

"특정인 재판 사건 번호", 노사 합의 동향과 "..."?

 

이게 말 그대로 뒷조사입니다. 월권도 모자라서 이건 말도 안되는 해서는 안되는 불법 조사라는 얘기죠. 그게 사찰입니다.

 

이건 동아일보에서조차도 이 사건이 월권을 넘어선 불법이라는 걸 인정하는 꼴이나 다름없습니다!

 

 

알기 쉽게 정리합니다.

 

백성 못살게 구려고 변 사또가 뒷조사 하는 게 사찰입니다.

공직자 감찰 부서가 민간인 뒷조사 하는 게 사찰입니다.

 

그런 변 사또 잡아서 처벌하자고 있는 게 암행어사고 감찰입니다.

 

노무현 정부의 감찰 부서와 감찰 내용을 보십시오. 우리가 생각하고 있던 상식적 업무 영역에서 벗어난 구석이 있는지 말입니다.

 

동아일보 분석 도표는 이런 관점에서 접근해야 옳을 것입니다.

 

 

(2012 4 3일 오전 10 6분 내용 추가)

 

인터넷으로 김종익 씨를 검색해서 살펴봤습니다. 민간인 맞군요.

YTN YTN이지만 공권력이 한 사람의 인생을 이렇게 처참하게 망가뜨려 놓았다는 건 절대로 용서받을 수 없는 "범죄"입니다!

 

동아일보에서 제시한 자료로 똑똑히 보세요. 이래도 노무현하고 이명박이 똑같습니까? 이건 동아일보 스스로 이명박은 범죄를 저질렀다는 사실을 고백한 것이나 다름없습니다!!

 



 고미생각 / 2012.04.03 
■ 글 편집: 노하우업 닷컴  http://knowhowup.com/158
■ 글 보관: 노하우업 카페  
http://cafe.daum.net/knowhowup/Dnqf/272


다음 뷰 - 추천을 누르시면 더많은 분들이 보실 수 있습니다 





 아프로만 @aproman21 2012-04-03 
[노하우업 ]동아일보의 고백 - 이명박은 사찰 노무현은 감찰 / 고미생각  knowhowup.com/158    




 

Posted by 아프로만 노하우업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